> 포커스 > 이슈
4차 산업혁명: AI 반도체 기술로 귀결
김종율 기자  |  people869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27  11:00:3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4차 산업혁명에서 중에서 가장 핵심은 역시 비메모리 반도체이다. 4차 산업혁명은 뛰어난 데이터 처리능력을 기반으로 진행될 수밖에 없어 비메모리 반도체는 없으면 안되는 핵심요소인 것이다.

이에 따라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 중 하나인 인공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이하 AI) 반도체 특허 출원도 급증하고 있다.


2015년 77건에 머물던 AI 반도체 관련 특허 출원이 2017년에는 391건으로 5배 넘게 증가한 것이다. 특히, ‘기계학습용 비메모리 반도체’와 ‘뉴로모픽(Neuromorphic)용 비메모리 반도체’ 특허 출원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이는 ‘기계학습용 비메모리 반도체’의 경우 기계학습용 알고리즘 구동에 고성능·고용량의 반도체가 필요하기 때문이고, ‘뉴로모픽용 비메모리 반도체’의 경우에는 하드웨어적으로 사람의 뇌 신경을 모방한 차세대 AI 반도체 구조로서 최근 업계의 높은 관심과 활발한 연구 활동이 반영되었기 때문이다.  
 
출원인의 국적별로 살펴보면 우리나라가 590건(71.3%), 미국이 182건(22.0%)으로, 두 나라의 출원인이 90%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일본(17건, 2.1%), 프랑스(9건, 1.1%)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주요 출원인으로는 삼성전자가 199건(24.0%)으로 최다 출원인에 이름을 올렸으며 퀄컴(59건, 7.1%), ETRI(36건, 4.3%), KAIST(23건, 2.8%) 등이 뒤를 따랐다.  
 
특허청의 분석 결과에 따르면, 최근 15년(2003~2017)간 AI 반도체 분야에서 특허 출원된 828건 중에서 분야를 구분해보면 ‘AI 비메모리 반도체’에 관한 특허 출원이 650건으로 79%를 차지했으며 ‘AI 메모리 반도체’에 관한 특허 출원은 178건으로 21%를 차지했다.        

세부 기술 분야별로 살펴보면, ‘AI 비메모리 반도체’ 중에서도 美 구글 알파고(AlphaGO)의 딥러닝(Deep Learning)과 같은 기계학습에 사용되는 ‘기계학습용 비메모리 반도체’의 특허 출원이 348건(42%)으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한편, 차세대 AI 프로세서로 주목을 받고 있는 ‘뉴로모픽용 비메모리 반도체’의 특허 출원은 58건(7%)으로 비중은 적었지만 최근 3년 간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인 유망 기술로 분석됐다.

특허청 제승호 반도체심사과 과장은 “AI 반도체는 고성능 프로세서와 고속·광대역 메모리가 결합할 때 가장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다”고 말했다.
김종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기술세미나: PCB 전원을 위한 DC-DC컨버터 설계
2
중국, 자동차 외자기업의 지분비율 제한 철폐
3
소네트: 중소기업 최초로 자율주행 임시운행
4
3D 프린팅으로 만든 자전거 바퀴 … 경량화 실현·내구성 강화
5
자율주행 차량의 안전성, V2X 통신으로 하늘까지 올린다
6
도요타그룹의 강력한 투자, 차세대자동차 시장을 정조준한다
7
미국 운전자 20% “전기차 선호”
8
LG전자, 프리미엄 헤드램프 기업 ‘ ZKW ’ 인수
9
Automotive Conference 2018 리뷰
10
자동차 산업에서 클라우드의 활용과 발전 방향
오토모티브 리포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90, STX-W타워 1602호  |  대표전화 : 02-3667-7481
사업자등록번호 : 113-86-73671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구로 라00127  |  통신판매업신고: 2017-서울구로-0601호
상호 : 이오문화사  |  대표자 : 김종율  |  발행인 : 신현성  |  편집인·청소년보호 및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김종율
Copyright © 2013 오토모티브리포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