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티넨탈의 파워드레인 솔루션 기술들
상태바
콘티넨탈의 파워드레인 솔루션 기술들
  • 편집부 기자
  • 승인 2018.09.28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티넨탈은 타이어, 브레이크, 엔진 부품 등 자동차 부품 제조와 운송 산업 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업이다. 줄여서 콘티(Conti)로 부르기도 한다. 독일 하노버에 본사가 있다. 

1871년에 모리츠 마그누스가 고무제조업체인 '콘티넨탈(Continental-Caoutchouc und Gutta-Percha Compagnie)'을 설립한 것이 출발이었다. 처음에는 고무 제품, 자전거 타이어, 마차 바퀴 등을 생산했다. 1898년부터 자동차 타이어 생산을 시작하였다. 1990년대 중반부터 자동차의 브레이크 시스템, 엔진 부품 등을 처음으로 만들기 시작하였다.

1998년 테베스(Teves)사를 인수한 것을 비롯하여 2001년 테믹(Temic)사, 2006년 모토로라의 차량 전자 사업부를 인수하였다.

2007년 독일 베를린과 뮌헨에 있는 지멘스 AG(Siemens AG)의 자회사인 ‘지멘스 VDO 오토모티브 AG’를 114억 유로에 인수하였다. 이로 인해 콘티넨탈은 세계 5위의 자동차 부품업체가 되었다. 또한 섀시, 안전시스템, 동력전달장치(Powertrain system), 텔레매틱스(Telematics)/인포테인먼트(Infotainment) 등 자동차의 주요 부품 시장 분야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