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소형 수평 선반 ‘SE2200 시리즈’ 출시
상태바
현대위아, 소형 수평 선반 ‘SE2200 시리즈’ 출시
  • 김종율 기자
  • 승인 2020.07.07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위아가 최근 공작기계 홈페이지 내 ‘사이버 전시장’을 오픈하고 소형 수평 선반 SE2200시리즈와 머시닝센터 KF시리즈 등 총 33종의 공작기계 신제품을 출시했다. 현대위아는 코로나19로 대면 마케팅 활동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국내 공작기계 업체 중 최초로 사이버전시장을 통해 신제품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현대위아가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 중 대표 주자는 소형 수평 선반인 SE2200 시리즈다. 기존 보급형 선반인 SE2000을 업그레이드 한 제품으로 성능은 고급형 선반인 L160/230시리즈 수준으로 올린 것이 특징이다. 공작기계의 기초가 되는 베드, 주축(가공을 진행하는 회전대) 등의 설계를 강화해 가공 성능을 크게 높였다.

현대위아가출시한 공작기계 신제품 SE2200LM. 소형 수평 선반 모델인 SE2200LM은 고급형 모델의 가공 성능을 보유하면서도 가격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현대위아는 SE2200시리즈를 국내 제조업 시장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6~10인치 크기의 척(가공물을 잡는 장치)로 다양하게 구성했다. 여기에 회전 공구, 서브 스핀들, 주축 이송축이 추가된 고기능 모델까지 총 19종의 라인업으로 고객들의 다양한 수요를 모두 충족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위아는 머시닝센터 시장에서도 신제품 KF-Ⅱ 시리즈를 통해 판매 회복에 나선다. 이를 위해 주축과 이송축의 성능을 대폭 개선한 KF-Ⅱ 시리즈를 선보였다. 주축은 첨단 구조해석으로 금속 가공 중 발생하는 진동을 종전 모델보다 2배 이상 줄였고, 이송축 또한 강성을 50% 이상 높이며 정밀도와 내구성을 크게 강화했다.

현대위아가 출시한 공작기계 신제품 KF5600Ⅱ. 머시닝센터 기종인 KF5600Ⅱ 이전 모델에 비해 정밀도와 내구성이 크게 강화됐다

현대위아는 이 외에도 성능과 편의성을 강화한 정면형 선반 LF2600 II 시리즈, 2개의 주축을 적용하여 생산성을 2배 이상 향상한 수직형 머시닝센터 KF-2SP 시리즈도 함께 출시했다.

현대위아는 이번에 출시하는 모든 공작기계에 화낙(FAUNC)의최신 콘트롤러를 적용했다. 15인치 터치식 모니터, 대화형 소프트웨어인 ‘스마트가이드 i’ 등 다양한 편의기능을 표준으로 제공한다. 특히 KF-II 시리즈는 고가의 옵션이었던 가공조건 선택기능(HW-MCS), 능동형 피드 조절기능 (HW-AFC) 등을 표준으로 제공하며 고객들이 더욱 편리한 환경에서 고품질의 제품 가공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